결혼 칼럼




결혼이라는 Message를 전하는 Messenger,

노블레스 수현



이제는 결혼이 주는 행복을 느껴보세요.
바쁜 현대인들이 일상 속에서 결혼이라는 행복을
찾을 수 있도록 노블레스 대표 결혼정보회사 수현이
여러분과 함께 하겠습니다.





어리석은 자는 아내를 두려워하고
어진 아내는 남편을 공경한다.
– 강태공


통계청에서 매년 발표하는 결혼 관련 통계자료(2022년 3월 기준)가 최근 발표되었다.
이 자료를 보면 우리나라에서
저출산 문제가 점점 더 심각해지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우리가 혼인율을 높일 방안을 고민하게 하면서 우리 사회가
결혼을 더 많이 성사시키도록 노력해야 한다는 의무감이 솟는다.





외로움을 피하려고 결혼하는 자는
만족한 해결을 갖지 못할 것이다.
– 굿이어


항상 느끼는 거지만 그때그때 만나는 상대에 대해
최선, 최고를 당연히 원하여야 한다.
후회하지 않는 성혼을 위해서라면 될 수 있는 한
많이 만나고 그를 통해 최적의 상대를 선택하는 것이 필요하다.





조그만 결혼반지 둘레에
얼마나 많은 고생이 서려 있는가? – L. 시버


미혼 남녀가 처음에 소개를 받고 만나기 까지
마음의 준비를 해야 할 그것 중에 가장 필요한 부분이
‘대화의 기술’, ‘소통의 방식’ 이다.
‘말 한마디로 천 냥 빚 갚는다.’ 라고 한마디 한마디가 중요하다.





성공적인 결혼이란 매일같이
개축해야 하는 건물과 같은 것이다.


커플매니저를 통한 중매는 처음부터 얼마나 신뢰감 있게
진행 되느냐에 따라 '지속적인 만남을 갖느냐 아니냐'를
결정하게 되고 이것이 바람직한 교제를 거쳐
결혼으로 골인하여 혼인 성사율을 높여주는 요인이 된다.






만일 고독을 두려워한다면
결혼을 해서는 안된다.


내가 원하는 이상형이 어떠한 성품인지,
어떠한 직업을 가진 사람인지,
어떠한 스타일의 사람인지는 우리가 함께
살아보지 않은 바에야 확신하기 어려운 일이다.






초혼은 의무, 재혼은 바보,
세번째 결혼하는 자는 미치광이다.


네덜란드 속담을 제목으로 삼아 이번 호 칼럼을 쓴다
우리 주변을 보면 어린아이보다 노인 인구가 눈에 띄게
늘어나면서 '저출산,고령화 현상'이 급속하게
진행되고 있는것을 체감한다.






결혼,생각이 간절할수록
좋은 사람을 빨리 선택할 수 있다.


결혼을 하겠다는 생각이 간절할수록
좋은 사람을 빨리 선택 할 수 있다.
그래서 가입비를 내고서라도 결혼상대방을
찾아봐야 하겠다며 실천에 옮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